로고

김재천·이주갑 완주군의원, 농촌중심지 활성화 사업메뉴 품평회 및 복지인력 발족식 참석

임새벽 기자 | 기사입력 2024/05/24 [14:41]

김재천·이주갑 완주군의원, 농촌중심지 활성화 사업메뉴 품평회 및 복지인력 발족식 참석

임새벽 기자 | 입력 : 2024/05/24 [14:41]


[원뉴스=임새벽 기자] 김재천 완주군의원과 이주갑 완주군의원이 지난 23일 완주가족문화센터에서 열린 '봉동읍 농촌중심지 활성화 사업 메뉴 품평회 및 복지인력 발족식' 행사에 참석했다.

 

이번 봉동읍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 메뉴품평회 및 복지인력 발족식 행사는 봉동읍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 공유 주방을 활용할 수 있는 방안으로 전문 복지 인력 양성 및 메뉴 개발 등으로 새로운 특화 음식 개발에 따른 레시피 작성, 조리법 등을 개발하고 지역주민들에게 전수하고자 하는 것으로 시식회 및 품평회가 함께 진행됐다.

 

개발되는 메뉴들은 완주군 봉동읍의 주산품인 생강과 양파, 대파, 감 등을 이용한 시그니처 메뉴 및 소스 등을 활용한 메뉴로 ▲성장에 도움이 되는 주니어 메뉴 ▲즐기며 맛보는 관광객 메뉴 ▲노년기를 위한 쉼이 있는 시니어 메뉴 ▲체온 1도를 올려주는 시니어 반찬 메뉴 등으로 구성될 예정이다.

 

이주갑 의원은 "봉동읍을 비롯한 구이, 상관 등에서 중심지 활성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"며 "봉동읍의 모델이 성공적으로 자리 잡아 완주군 전체의 우수사례로 퍼져나갈 수 있도록 해달라"고 당부했다.

 

김재천 의원은 "이번 봉동읍 농촌중심지 활성화 사업을 통해 우리 봉동읍의 시그니쳐 메뉴가 탄생하길 기대한다"며 "오늘 시식회와 품평회에서 선보인 메뉴들이 큰 호응을 얻어 좋은 결과가 나오길 희망한다"고 밝혔다.

 

한편, 이번 시식회와 품명회에는 곶감 소를 활용한 등심돈까스와 대파를 활용한 오믈렛, 마늘쫑과 수제 단무지를 활용한 김밥 등 20개의 메뉴가 출품됐으며, 참가자들의 시식과 투표를 통해 대표메뉴를 선정한다는 계획이다.

 
광고